언론보도

재단소식 언론보도
[issue&] 제28회 의당학술상에 항균제 내성 연구한 용동은 교수
· 작성일|2021-04-29

한세예스24문화재단은 용동은 연세의대 교수를 ‘제28회 의당학술상’ 수상자로 선정하고 상장 및 상금 3000만원을 수여했다. 


 의당학술상은 한세예스24문화재단과 대한의사협회가 공동으로 제정한 의학상으로, 진단검사의학의 개척자인 고(故) 의당 김기홍 선생의 업적을 기리는 뜻에서 매년 ▶진단검사의학 ▶혈액학 ▶기초의학 학술 분야에서 우수한 업적을 낸 의학자를 선정해 수여하는 권위 있는 상이다. 

용동은 교수는 2017년 의학 국제 학술지 ‘온코타깃(Oncotarget)’에 게재한 대표 논문 ‘Whole genome and transcriptome analysis reveal MALDI-TOF MS and SDS-PAGE have limited performance for the detection of the key outer membrane protein in carbapenem-resistant Klebsiella pneumoniae isolates’로 제28회 의당학술상을 수상했다. 

용 교수는 이 논문에서 SDS-PAGE와 MALDI-TOF MS가 전체 유전체 및 전사체 분석 자료로 증명된 OMP 발현을 모두 검출하기 어렵다는 것을 세계 최초로 증명했다.
용 교수는 대한의료관련감염학회·대한진단검사의학회 등 여러 의학회에 몸담으며 국내의 감염관리 역량 강화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또한 연세의대 세균내성연구소 소장을 겸임하며 세계적으로 문제가 심각한 항균제내성 세균의 기전을 연구하는 데 힘을 쏟고 있다. 


 제28회 의당학술상 시상식은 지난 25일 서울 서초구 더케이서울호텔에서 열린 ‘대한의사협회 정기대의원총회’에서 진행됐다. 

 조영수 한세예스24문화재단 이사장은 “전 세계를 휩쓸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같은 감염병의 위협에도 의학 분야의 발전을 위한 연구와 투자를 아끼지 않은 인재를 위해 의당학술상을 시상하게 돼 영광이다”라며, “의당학술상이 앞으로도 우리나라 기초의학 발전을 위한 디딤돌로 계속 이어지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한세예스24문화재단은 ▶한세실업 ▶한세엠케이 ▶한세드림 ▶예스24 ▶동아출판 등 패션·문화 콘텐트 사업을 영위하는 한세예스24홀딩스의 사회공헌 재단으로, 김동녕 회장이 지난 2014년 사재를 출연해 설립했다. 외국인 유학생 장학사업을 비롯해 국내 최초로 시도되는 아시아 문학 번역 사업, 대학생 해외봉사단, 국제문화교류전, 의당학술상 등 다양한 사회공헌 사업을 펼치고 있다.